금곡사 문화재

금곡사 문화재

  • 금곡사 문화재
  • 원광법사부도탑

원광법사부도탑

원광법사부도탑

문화재자료 제97호 (경주시)
명 칭 금곡사지 원광법사 부도탑
(金谷寺址 圓光法師 浮屠塔)
분 류 유적건조물 / 종교신앙 / 불교 / 탑
수량/면적 1기
지정(등록)일 1985년 08월 05일
소재지 경북 경주시 안강읍 두류리 9-1

이 부도탑은 원광법사(圓光法師, 555~638추청)의 부도로 알려져 있다.

높이 2m 정도로 부서진 채 일부만 남아 있던 것을 복원하였다.

1층 몸돌 4면에는 4각형의 문틀을 새기고 파내어 불상을 안치하는 감실(龕室)을 만들고 그 안에 앉아 있는 불상을 돌을새김 하였다.

지붕은 밑면 층급 받침이 4단이다.

원광법사는 속성(俗性)이 박씨(朴氏) 또는설씨(薛氏) 로 80세 혹은 99세를 살았다고 한다. 화랑도의 생활신조가 된 세속오계 (世俗五戒)를
지어 주고, 수(隋)나라에 보낸 걸사표(乞師表)를 지을정도로 불교사상 뿐만 아니라 문장에도 능하였다.

신라 진평왕(眞平王) 52년(630)에 황룡사(皇龍寺)에서 돌아가시자 명활산(明活山)에 장사를 지내고 삼기산(三岐山)아래 금곡사에 부도를
세웠다고 하는 기록이 「삼국유사, 三國遺事」 에전한다.